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검사/치료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소아신경외과 안에 검사/치료

뇌 내시경 수술

등록일자
2006-12-23

뇌 내시경 수술

개요

뇌 내시경은 다른 장기의 내시경(위, 대장 내시경, 기관지 내시경 등)과 기본 원리나 기계의 구성은 다르지 않다. 다만 더 작고 민감한 동작을 할 수 있고, 고배율 및 고 해상도의 영상을 제공하여 미세 구조에 대한 관찰 및 조작을 가능하도록 하는 기구이다. 내시경은 자유롭게 구부러지는 굴절형과 일자로 반듯하게 되어있고 구부러지지 않지만 끝부분의 카메라 각도가 여러 가지가 있어 계획하는 수술에 따라 각도를 달리하여 시야를 확보하도록 되어있는 경직형이 있다. 주로 고해상도의 시야와 밝은 시야를 제공하는 경직형을 많이 사용하여 시술한다. 보통 사용되는 경직형 내시경의 지름은 2.7mm 이며 20배 이상의 고배율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한다.
내시경 수술은 다양한 질환에 응용되어 사용되고 있으나, 가장 흔하게 이용되고 좋은 결과를 보이고 있는 경우는 뇌실 내 종양의 조직 검사나 수도관 폐색에 의한 비교통성 수두증의 치료 또는 지주막 낭종의 천공이다. 이외 매우 다양한 질환에 응용되고 있으나 성공률이나 위험도는 각기 차이가 있다.

적응증
  • 비교통성 수두증
    수두증의 원인 중 단락관을 넣지 않고 뇌척수액이 흐를 수 있는 통로를 만들어 주어 순환을 개선하는 방법으로 뇌 내시경 수술이 있다. 2.7mm의 지름을 가지며 시야를 밝게 하는 조명 장치와 고해상도의 영상 장치를 가진 수술용 뇌 내시경을 이용하는 방법이다. 비교통성 수두증의 경우 뇌실 사이의 중격이나 제 3뇌실의 바닥을 뚫어 단락관 없이도 수두증을 해결할 수 있다. 따라서, 수두증의 원인에 따라서 가능한 경우라면 내시경 수술을 시도해 볼 수 있다.
    제3뇌실 바닥 천공술 장면
    내시경 수술 전후의 MRI 사진 :
    수술 전에 없던 검은 흔적들이 보이는데, 통로를 열어주어 뇌척수액 흐름이 이루어지는 증거들이다.
  • 종양 조직 검사
    종양의 종류에 따라 다르지만 뇌실 내로 돌출하면서 자라거나 뇌실을 통해 접근이 가능한 종양은 본격적인 수술 또는 치료에 앞서 비교적 덜 위험한 내시경을 이용한 조직 검사를 시도해 볼 수 있다. 또한 종양에 의해 뇌척수액 통로가 일부 막힌 경우 내시경을 이용 통로를 만들어 수두증을 해결할 수도 있다. 대표적인 종양은 배세포 종양으로 송과체나 뇌하수체 상부에 위치하면서 보통 뇌실내로 자라므로 뇌실 속에서 종양을 보면서 조직을 얻어 치료 방침을 정할 수 있다. 뇌실 내에 발생하거나 뇌실 내로 돌출부를 가지는 종양은 모두 가능하다고 할 수 있으나 일부 시야 확보나 기구 접근에 문제가 있어 불가능한 경우도 있다.

    종양 조직

  • 지주막 낭종 천공술
    지주막 낭종은 뇌를 덮고 있는 세 개의 막 중 중간에 해당하는 막인데 발생과정이나 외상 등 어떠한 이유로든 둘로 나누어지면서 사이에 뇌척수액이 갇히게 되고 점차 낭종 안에 뇌척수액 양이 늘어나면서 내부 압력이 높아지고 이것이 뇌를 압박하여 증세를 보이게 된다. 낭종의 위치와 모양에 따라 개두술을 시행해야 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으나 내시경을 이용 뇌척수액이 순환할 수 있는 통로를 만들어 주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경우도 많이 있다. 그림은 측두부 지주막 낭종으로 상당한 크기로 커져 우측 측두엽을 압박하여 측두엽이 발육 장애를 보이고 있다. 화살표 방향으로 내시경을 접근시켜 낭종내의 뇌척수액 순환을 정상 순환에 연결하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내시경 수술의 문제점

내시경을 이용 비교통성 수두증을 해결하기 위해 제3뇌실 바닥을 뚫어 준다든지 뇌실간의 중격을 뚫는 시술을 할 때 가장 문제가 될 수 있는 것은 혈관 손상이다. 제3뇌실의 바닥 바로 아래에는 숨골 바로 앞을 따라 올라오는 기저 동맥이라는 매우 크고 중요한 혈관이 있다. 또한 바닥의 바로 아래 외측 표면에는 중요한 천공동맥들이 있어 이러한 혈관을 다치게 되면 대량 출혈에 의한 사망도 가능하며 숨골 중요부로 가는 혈류가 차단되어 환자는 혼수상태에 이를 수도 있다. 내시경 수술의 가장 공통된 문제점은 출혈이 다량으로 되는 경우 시야 확보에 어려움이 있으며 개두술의 경우와 달리 출혈을 조절하기 어렵다는 기술적 제한 때문에 위험한 상황이 될 수 있다는 것이다. 드물게는 내시경 수술 중에 바로 개두술을 해서 출혈을 막아야 하는 경우도 있을 수 있다. 보통의 경우는 충분히 세척하고 기다리면 출혈이 저절로 멎지만 수술을 마치고 출혈을 충분히 조절한 후에도 회복 과정에서 재출혈 되는 경우도 있다. 경우에 따라서는 재출혈 가능성이 높거나 출혈이 조금씩 되는 경우 뇌실 외 배액관을 가지고 수술을 마치게 된다. 배액관으로 나오는 정도를 관찰한 후 후속 조치를 취하게 된다.
제3뇌실과 연관된 주요 구조물들은 거의 비슷한 해부학적 관계를 보이지만 환자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고 질환의 정도에 따라서도 약간의 차이를 보인다. 제3뇌실의 바닥에는 시상하부의 구조물이 있고 뇌하수체로 연결되므로 호르몬 이상을 보이기도 하고, 시신경 교차가 바로 앞에 있으므로 드물게 영향을 받기도 한다. 또 다른 문제점은 내시경이 들어가게 되는 뇌실질의 손상인데, 보통의 경우 거의 문제를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드물게 내시경을 넣은 자리에 출혈이 되거나 이로 인해 간질 발작을 보이는 경우가 있다. 이외에 전신마취로 인한 위험성, 상처 감염 등 일반적인 문제점은 여타 다른 수술과 비슷한 정도의 문제를 예상할 수 있다.

다음글
뇌량 절제술
이전글
측두엽 절제술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