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소식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핵의학과 안에 소식

글보내기

[한국일보] (세스란스병원) PET 본격가동

등록일자
2000-06-18

[세스란스병원] PET 본격가동

세브란스병원이 양전자방출단층촬영기(PET)를 도입, 6월부터 본격 가동했다. 세브란스병원이 도입한 PET는 미국 제너럴 일렉트릭사가 제작한 최신기종. 지금까지 보급된 모델에 비해 화상도가 높은 등 소프트웨어 부문이향상됐다.
핵의학과 이종두 교수는 『지금까지 질병진단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CT(컴퓨터단층촬영)·MRI(자기공명영상장치)는 병변의 크기와 모양을 정확히 보여주지만 어느정도 악화됐는지 평가하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면서 『하지만 PET는 이러한 문제를 극복한 최첨단 진단기구』라고 설명했다.
PET는 문제가 있는 부위의 당대사나 산소, 단백질의 대사상태 등을 정확히확인할 수 있다. 암의 조기진단과 전이·재발여부, 뇌암 치료후 효과 등을판단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
한편 PET는 양전자를 방출하는 방사성동위원소를 체내에 투여, 체내 대사이상을 영상화 함으로써 각종 질병을 조기에 진단한다. 국내의 경우 서울대병원·삼성서울병원 등에 도입돼 있으며 검사비용은 부위에 따라 50~90만원이다.

글_한국일보

다음글
PET 영상장비 1대 추가설치 예정입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