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소개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안과 안에 소개

안과

몸이 천 냥이면 눈이 구백 냥이라는 말이 의미하듯 눈은 인간 생활에 있어서 아주 중요한 신체 기관입니다. 사람이 생활하면서 얻고 공유하는 정보의 대부분을 시각에 의지한다는 점에서 눈의 가치는 더 이상 강조할 필요가 없습니다. 세브란스병원 안과는 1908년 우리나라 최초로 안과 진료를 시작한 이래 건강한 눈과 가치 있는 생활을 많은 사람이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해왔습니다. 1996년 안과 전문병원을 개설하였으며 각막이상증연구소 및 시기능개발연구소를 개소하여 난치질환의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방법을 모색하고자 연구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매년 3만 명 이상의 환자들이 방문하여 새로운 빛을 찾아가고 있으며, 진료공간의 확대와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고객들이 더욱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임상경력

  • 1908년 제중원 의학교 제1회 졸업생인 홍석후 박사가 안 질환과 굴절검사법에 대한 임상교육을 받고 안과 질환에 대한 진료 시작
  • 1922년 노턴 교수(A.H. Norton, 1922-1928)가 부임하여 안과와 이비인후과가 분리됨
  • 1931년 앤더슨 교수(E.W. Anderson, 1931-1941) 부임하여 우리나라에서는 처음으로 안과 전문의 자격을 갖춘 의사에 의한 안과진료가 이뤄짐
  • 1937년 최재유 박사가 일본에 유학(1935-1937)후 귀국하여 안과학교실이 자리잡음
  • 1994년 7월 시기능 연구소 설립, 시각장애를 일으키는 많은 질환들에 대한 기초, 임상연구와 그 질환의 진단, 치료, 예방에 대한 연구를 활발히 진행
  • 1996년 10월 17일 국내 최초로 안•이비인후과 전문병원 개원
  • 1997년부터 사정이 어려운 주민들을 상대로 무료진료 및 봉사활동을 시작하여 현재까지 지속되고 있음

이용 및 예약안내

  • 전화예약 : 1599-1004
  • 안과 접수 : 02-2228-3430, 3440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