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질환정보

HOME 안에 건강/질환정보 안에 질환정보

결막질환

결막은 각막과 함께 눈의 표면을 형성하는 얇고 투명한 점막입니다. 결막은 눈꺼풀의 후부인 눈꺼풀결막과 안구의 전반부를 덮는 안구결막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이러한 결막에 잘 발생하는 질환으로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습니다.

유행성 각결막염
유행성 각결막염이 발생한 눈

여름철에 특히 잘 유행하는데 아데노 바이러스 (Adenovirus) 에 의해 발병합니다. 일단 발병하면 증상이 심할 뿐 아니라 전염성이 아주 강하기 때문에 조심해야 합니다. 전염의 예방법으로 눈에 손을 대지 말고 매개물 (수건, 침구, 옷 등)과의 접촉을 삼가하며, 외출에서 돌아오면 손을 잘 씻는 것이 중요하겠습니다. 보통 한쪽 눈에 발병하면 며칠 후 반대 쪽 눈에도 쉽게 옮기게 되며 발병 후 2-3주간은 눈이 심하게 불편하고 이 동안에는 전염성도 강합니다. 발병 초기에 충혈, 아침에 심한 눈꼽, 통증, 눈물흘림 등이 있습니다. 고열, 목의 통증, 설사 등의 전신질환 증세도 발생 가능하며 어린이들한테 잘 생깁니다. 각막에 생긴 염증 때문에 시력장애 또한 나타나는데 대개 충혈이 없어져도 남을 수 있기 때문에 전문의의 진찰을 받아야 합니다.
치료로는 항생제 및 스테로이드성 안약 투약이 있습니다. 스테로이드성 안약은 각막염으로 인한 시력장애가 생겼을 때 사용하며 부작용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전문의의 지시에 따라야 합니다.

급성 출혈성 결막염 (아폴로성 결막염)

엔테로 바이러스 (Enterovirus)와 콕사키 바이러스 (Coxsackievirus)에 의해 발생하며, 결막에 출혈이 되는 특징을 가지는 결막염으로 통상 아폴로 눈병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는 1969년 아폴로호가 달에 착륙할 당시 유행했기 때문에 붙여진 별명입니다. 증상, 치료 및 예방은 앞에서 설명한 유행성 각결막염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단지 유행성 각결막염에 비해 증상이 심하지 않으며 대개 1주일 이내에 호전되는 편으로 경과가 짧은 것이 특징입니다.

세균성 결막염

비교적 흔한 안과 질환 중의 하나로 주로 박테리아에 의해 생기는 결막염입니다. 심하지 않는 경우는 대부분 자연 치유되지만 심한 경우는 항생제를 투여하고 적절한 안약을 사용해야 합니다. 원인균으로는 폐렴구균, 포도상구균, 수막구균, 임균 등이 있습니다. 충혈, 통증, 눈물, 가려움과 같이 일반 결막염 증상과 비슷하지만 눈곱과 같은 분비물이 많이 나오는 특징이 있습니다. 병이 진행할 경우 각막 손상이 생길 수 있으며 심하면 뇌막염도 동반 될 수 있습니다.

알러지성 결막염

알러지성 결막염은 원인균 없이 어떤 알러지 유발물질에 의해 결막염이 발생하는 경우입니다. 유발물질로서 꽃가루, 풀, 동물 털 같은 것에 의해 나타나기도 하며 면역체계 이상에 의해 나타나기도 합니다. 알레르기성 결막염의 종류로는 계절성 알러지결막염, 통년성 알러지결막염, 봄철 각결막염, 아토피 각결막염, 거대 유두 결막염이 있습니다.

심한 결막염으로 인해 각막손상이 발생한 경우(오른쪽)
급성으로 나타나는 경우는 눈이 갑자기 가렵고 눈물이 나며 충혈됩니다. 심한 경우에는 눈이 많이 붓는 경우도 있습니다. 끈적끈적한 눈곱이 나오기도 하며 결막 안쪽에 조그마한 돌기(유두)들이 많이 생깁니다. 만성인 경우에도 눈이 가렵고 눈곱이 계속 끼이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알러지 결막염은 예방 및 치료가 동시에 이루어져야 합니다. 알러지 유발요인을 피하는 것이 필수적이므로 에방적 목적으로 집 먼지를 없애기 위해 집을 청결히 하고 이불, 벼게 등을 자주 세탁하여 집진드기를 없애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또 동물 털도 좋지 않음을 유의하시고 카페트도 없는 편이 좋습니다.
안약으로 항히스타민 제제, 비만세포안정제,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 스테로이드 항염증제 등을 사용합니다.

 

익상편 (군날개)

익상편은 날개 모양으로 생겨서 그렇게 불리게 되었습니다. 이것이 발생하는 원인은 확실하지는 않으나 자외선, 바람, 먼지 등의 자극에 의해 생긴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눈동자 쪽으로 삼각형 쐐기모양의 조직이 증식되어 각막으로 침범합니다. 주로 눈의 안쪽에서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익상편이 생긴 눈
각막 중심까지 침범한 익상편
익상편의 치료는 수술적 제거입니다. 미용상 문제가 될 때 수술을 해주거나 익상편이 점점 자라서 검은 동자의 중간부분까지 침범하게 되면 급격한 시력의 저하가 발생하므로 이 이전에 수술을 해 주어야 합니다. 익상편은 수술 후 재발이 문제가 되는데 특히 젊은 사람에게서 재발이 잘됩니다. 재발율은 통계적으로 30% 이하이며 수술 후 재발을 줄이기 위해서 전문의의 진찰 후 상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검열반

각막(검은 동자) 가까이 안쪽 결막에 약간 솟아난 모양의 노란 결절을 말합니다. 이는 익상편과는 달리 각막을 침범하지 않습니다. 검열반 자체는 증상도 없고 미용상 문제도 없지만 여기에 염증이 발생하면 검열반염이라 하여 충혈, 통증, 이물감을 호소하게 됩니다. 잠을 못 잤다든지 눈이 피로할 때 여기에 쉽게 잘 충혈이 생깁니다.
검열반염이 발생하면 안약 점안 등의 적절한 약제의 투여가 필요하며 미용적인 이유로 수술적 절제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