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영양레터

HOME 안에 건강/질환정보 안에 영양정보 안에 영양레터

글보내기

[영양정보]현대인의 보양식 아침식사

등록일자
2007-04-11

[영양정보]현대인의 보양식 아침식사

현대인의 보양식 아침식사 '주 40시간, 주 5일 근무제 등 여러 가지 근로환경이 바뀌고 있지만 여전히 직장인은 바쁘다. 직장인뿐 아니라 대학 입시, 취업 등의 시험을 준비하는 사람들 역시 바쁘다. 이처럼 현대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은 바쁜 아침, 시간을 핑계로 아침식사를 자주 거른다.

여러 설문조사에 의하면 아침식사를 하지 않는 사람이 예전에 비해 더욱 많아지고 있는 추세라고 한다. 그 이유로는 시간이 없어서, 입맛이 없어서, 다이어트 때문에, 아침을 먹으면 속이 좋지 않아서 등으로 조사되었다.

그러면 아침식사를 꼭 먹어야 하는 이유는 뭘까? 아침식사를 먹어야 하는 이유로는
  • 첫째, 인체에 영양분을 주기 위해서이다. 식사와 식사사이의 공복이 가장 긴 때는 인체가 수면을 취하고 있는 밤 시간대로 저녁식사 이후 아침을 먹게 될 때 까지 약 12시간 동안 인체는 아무런 에너지를 공급받지 못한다. 만약 아침식사를 하지 않는 경우라면 전날 저녁식사를 한 후부터 다음날 점심시간까지 공복시간이 너무 길어져 영양의 균형을 잃게 된다. 자동차의 연료가 떨어지면 보충해 주듯이, 우리 몸도 적절한 휴식을 취하고 에너지를 고갈시킨 후에는 영양분을 보충해 주어야 한다.
  • 둘째. 위 운동이 시작됨으로써 신진대사가 활발하게 돌아간다. 우리 몸은 하루 세끼를 먹는 것에 익숙해져 있다. 오랫동안 아침식사를 먹지 않는 것에 익숙해져 있다면 인체는 또 그에 맞게 적응을 하였겠지만, 이런저런 이유로 갑자기 아침을 굶게 된다면 식사를 하지 않아도 소화액이 분비되고 이러한 현상이 지속될수록 위염이나 위궤양 등의 질환에 걸릴 확률이 높다.
  • 셋째, 저작운동을 통해 잠자고 있는 뇌를 깨운다. 뇌는 포도당과 산소를 공급받아 활동을 하고 저장하는 능력이 없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보충을 해 주어야 한다. 뇌를 움직이는데 필요한 에너지원은 포도당이며 식후 12시간이 지나면 거의 소모된다. 따라서 아침식사를 거르면 오전 내내 체내에 필요한 포도당이 공급되지 못하기 때문에, 쉽게 피곤하고 짜증이 나며 집중력이 떨어질 수 있다.
  • 넷째, 현명한 체중조절을 위해서라도 아침식사는 꼭 챙겨먹어야 한다. 살을 빼기 위해 아침을 굶는 경우 오히려 비만을 유발할 수 있다. 아침식사를 굶으면 점심에는 과식을 하게 되고 간식을 찾게 된다. 또, 오랫동안 공복상태가 유지되면 음식의 흡수율이 높아지고, 과식으로 인한 인슐린 분비가 늘어난다.

그렇다면, 아침식사는 어떻게 먹어야 하는 것이 좋을까? 아침식사에 꼭 필요한 영양소는 혈당을 높이는 탄수화물, 지구력을 높이는 단백질, 머리를 맑게 해주는 비타민 C, 그리고 미량의 무기질 등이다. 따라서 위의 영양소를 갖춘 가벼운 식사를 소량이라도 꼭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늦은 저녁식사, 늦잠, 아침식사의 결식은 요즘 현대인들의 생활패턴이다. 이는 장래의 생활 습관병으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내일부터라도 아침을 챙겨먹는 패턴으로 바꿔보는 것은 어떨까. 밥이 보약이란 말이 있듯이, 아침식사가 곧 보약이라 할 수 있다.

글_영양팀 제공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