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진료과 전체보기전체보기 열기

진료과 전체보기

닫기

FAQ

HOME 안에 진료 및 검사 안에 진료과 안에 안과 안에 FAQ

맥락막 흑색종

등록일자
2005-11-22

발생률

미국이나 유럽의 백색인종에서 흔한 암입니다. 그러나 유색인종에서는 발생빈도가 낮아서 국내에서는 1년에 수십명 정도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짐작됩니다. 진단받을 당시 평균나이는 55세이며 대체로 나이가 들수록 발생률이 높아집니다.

원 인

추정되는 관련인자들은 여러 가지가 있으나 확실히 밝혀진 원인은 아직 없습니다.

  • 유전성
    유전적인 요인에 의한 가족 내 집단발생이 매우 드물게 보고된 적이 있으나 대부분의 맥락막 흑색종은 유전적인 요인과는 관계없이 산발적으로 발생합니다.
  • 자외선 노출
  • Hormone의 영향

진 단

맥락막 흑색종의 진단 및 다른 질환과의 감별을 위하여 여러 가지 진단기구 및 방법이 사용되고 있으나 안과의사의 경험과 지식이 가장 중요합니다. 특히 종양의 크기가 3mm 이하에서는 진단의 정확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더 그러합니다.

증상

대부분 종양이 시력의 중심부를 침범하거나 종양에 의해 이차적으로 발생한 망막박리로 인하여 시력이 떨어져서 병원에 내원하게 됩니다. 때로는 아무런 증상 없이 지내다가 종합검진에서 우연히 발견되어 안과의사를 찾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안통이 동반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안저소견

여러 가지 형태를 지니고 있을 수 있으나 가장 전형적인 경우는 칼라 단추(color button) 또는 버섯 모양으로 솟아오른 모양을 가지고 있습니다.

맥락막 흑색종의 여러가지 형태의 모습

형광안저촬영

형광안저촬영술은 안과영역의 여러 질환의 진단에 있어 필수적인 검사장비이지만 맥락막 흑색종의 진단에 있어서는 보조적인 수단으로서만 활용되고 있습니다.

초음파 검사

매우 유용한 검사방법으로서 맥락막 흑색종의 크기가 3mm 이상인 경우 95% 이상의 진단정확도를 자랑합니다.

초음파 검사 모습

전산화 단층촬영 (CT)/ 자기공명영상 (MRI)

작은 크기의 안구 내 맥락막 흑색종을 진단하는데 있어서 유용성은 다소 떨어지지만 종양이 주위조직으로 침범했는지의 여부나 원격전이 여부 등을 발견하는데는 매우 중요한 검사입니다.

전산화 단층촬영 및 자기공명영상 촬영 모습

양전자 단층촬영 (PET)

악성종양의 원격전이를 발견하는데 민감도가 높은 진단방법입니다.

조직검사 (미세침 흡입생검)

직접 종양의 일부 세포를 채취하여 진단하는 방법으로서 흔히 사용되는 방법은 아니지만 확진이 필요한 경우 사용합니다.

예 후

맥락막 흑색종은 비교적 드문 안내 종양이지만 30%-50%에 이르는 환자에서 치료 후 3-15년 내에 다른 장기로 원격전이될 수 있는 무서운 질환입니다. 종양의 크기가 클수록, 종양의 위치가 안구의 앞쪽에 위치할수록, 안구주위조직으로 침투한 경우, 특정한 조직소견을 보이는 경우 등에서 원격 전이의 확률이 높아집니다. 가장 흔히 전이되는 장기는 간입니다.

치 료

맥락막 흑색종 치료의 궁극적인 목적은 종양을 성공적으로 제거하고 종양이 전신적으로 전이되는 것을 방지하는 것입니다. 과거에는 안구를 제거함으로써 안종양을 제거하고 전이를 성공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고 생각하여 왔습니다. 그러나, 안구제거술이 맥락막 흑색종의 전신 전이를 막아주지 못한다는 점이 증명되면서 점차 줄어드는 추세입니다. 최근의 안종양 치료는 레이저광응고술, 냉동응고술, 온열요법, 방사선치료 등을 이용하여 종양을 파괴하면서도 되도록이면 기존의 시력을 유지하려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레이저광응고술

종양의 크기가 작은 경우나 방사선치료를 시행한 후 잔존하는 종양을 치료하기 위해서 주로 사용됩니다.

냉동응고술

종양을 얼려서 파괴하는 방법으로 종양의 크기가 작은 경우에 시도해 볼 수 있는 치료방법입니다.

온열요법

레이저광응고술에 사용되는 레이저보다 침투력이 좋은 더 긴 파장의 빛을 이용한 치료방법입니다. 종양이 작은 경우, 중간 크기의 종양을 방사선치료한 후 가장 흔하게 사용되는 치료방법입니다.

방사선 치료

중간크기의 종양에서 널리 사용되며 방사능을 이용하는 방법에 따라서 몇 가지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방사능 외부조사

외부에서 방사선을 조사하는 방법입니다.

  • 감마 나이프(stereotactic radiosurgery):종양부위에 국한하여 방사선을 조사합니다.
  • Plaque 요법(plaque brachytherapy): 수술을 통해 방사선 물질을 종양이 있는 근처에 고정시키는 방법입니다. 본 안종양 클리닉에서는 plaque구입과정에 있습니다.
  • 부분 종양절제술: 종양이 안구의 앞쪽에 위치하고 크기가 비교적 크지 않은 경우에 시도하는 치료방법입니다. 종양만을 제거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수술이 복잡하고 수술에 따른 합병증의 발생 위험이 비교적 높아 제한적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안구제거술

최근 줄어드는 추세이지만 다른 치료에 반응하지 않는 경우나 종양의 크기가 크고 시력저하가 이미 심한 상태로 안구를 살리는 것이 더 이상 의미가 없다고 판단될 경우에는 안구를 제거하는 수술을 하게 됩니다.

화학적 약물 치료

약물치료는 여러 종류의 악성종양 치료에 사용되고 있는 방법이지만 현재까지 맥락막 흑색종 치료에 효과적인 약물이 없어 거의 사용되지 않습니다.

다음글
망막모세포종
이전글
백내장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