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소식/공지

HOME 안에 병원안내 안에 병원소식 안에 소식/공지

해당 내용은 세브란스병원과 무관합니다.

등록일자
2020-02-28

해당 내용은 세브란스병원과 무관합니다.

** 해당 내용은 세브란스병원과 무관합니다.
현재 난무하는 각종 ‘가짜 뉴스’와 속설을 맹신하지 마시고 마스크 착용과 건강 관리를 부탁드립니다.

<좋은정보>
세브란스 전임 원장님께 방금 받은 정보 공유드립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 19는 감염의 증상이 몇일동안 보이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럼 자신이 감염이 되었다는 사실을 어떻게 알겠습니까.
기침과 열과 같은 증상이 보여 병원에 가봤을 때 폐의 50%는 이미 섬유증입니다.
즉 증상이 나타나고 병원에 가면 늦다는 것입니다.
대만 전문가들은 매일 아침 스스로 할 수 있는 간단 진료를 제시했습니다.
숨을 깊이 들이쉬고 10초 이상 숨을 참으세요.
기침, 불편함, 답답함 없이 완료 하신다면 폐에 섬유증이 없다는 뜻입니다 .
즉 감염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이런 위태로운 상황에서는 좋은 공기에서 매일 아침 자기 진료를 해주세요.
또 일본 의사들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대할 매우 유용한 충고를 했습니다.
모든 사람들은 입과 목을 항상 목을 적시고 절대로 건조하게 두면 안됩니다. 15분마다 물 한 모금씩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바이러스가 입으로 들어가더라도 물 또는 다른 음료를 마시면 바이러스가 식도를 타고 위로 들어가기 때문입니다.
바이러스가 위에 들어가면 위산에 의해 바이러스가 죽게 됩니다.
물을 자주 마시지 않는 경우에는 바이러스가 기관 (폐로 통하는 숨길)을 통해 폐로 들어가게 되어 매우 위험해집니다.
이 사실을 가족과 친구들에게 알려주시고 건강하게 이 어려운 시기를 이겨냅시다.

다음글
코로나 19의 종식을 위한 협조 안내
이전글
재활병원 3층 소아물리치료실 정상 운영 안내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