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패밀리사이트 바로가기



질환정보

HOME 안에 건강/질환정보 안에 질환정보 안에 질환정보

글보내기

고혈압의 합병증

등록일자
2011-08-30

고혈압과 뇌의 합병증

고혈압의 합병증

뇌졸중(뇌경색과 뇌출혈)

뇌졸중은 빨리 조치하더라도 생명을 잃거나 정상 생활이 불가능한 경우를 많이 볼 수 있습니다.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면 뇌경색이 되고, 뇌의 혈관이 터지면 뇌출혈이 발생하는데 이를 통틀어 뇌졸중이라 부릅니다.
뇌경색과 뇌출혈 모두 가장 큰 원인은 고혈압이며, 이와 같은 뇌졸증은 고혈압 환자에서 정상인보다 일곱 배 더 많이 발생합니다. 발생 기전으로는 복합된 미세 동맥류가 파열되어 뇌출혈이 발생하거나 진행된 죽상(동맥)경화증의 결과로 혈관이 막혀서 뇌경색 상태가 될 수 있으며, 두통, 구토, 마비, 의식 손상 또는 갑자기 눈이 안 보이거나 사물이 둘로 보이는 복시 현상이 발생할 수 있고, 말할 때 발음이 분명하지 않고 심하면 아예 말을 하지 못하기도 합니다. 갑자기 몸의 일부분, 예를 들면 한쪽 팔다리가 마비되거나 감각의 이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고혈압성 뇌증

혈압이 너무 높으면 고혈압성 뇌증이라는 뇌 질환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는 고 혈압에 의한 뇌출혈이나 뇌경색은 아니지만 의식의 갑작스러운 변화와 두통, 구토 등이 발생하는 경우로, 뇌의 가느다란 동맥에 압력이 올라가고 자가 조절 기전이 깨져서 뇌혈관에 과다한 혈액 순환이 발생하여 뇌압이 상승하고 뇌부종이 초래되는 상태입니다.

고혈압과 눈의 합병증

고혈압이 지속되면 눈의 미세한 혈관들이 손상을 입으며 특히 카메라의 필름 역할을 하는 망막의 혈관이 영향을 받아 출혈, 미세 동맥류, 시신경 부종 등이 발생하는데 이것을 ‘고혈압성 망막증’이라고 합니다. 고혈압성 망막증이 발생하면 복시, 시력 소실 등을 일으킬 수 있고, 고혈압과 당뇨가 함께 있을 경우 이러한 위험성은 훨씬 더 증가합니다.

고혈압과 심장 및 혈관의 합병증

좌심실 비대와 심부전

힘이 드는 근력 운동을 많이 하면 몸의 근육이 커지고 단단해지는 것처럼 고혈압 때문에 높아진 혈관 압력은 이곳에 펌프질을 해야 하는 심장의 입장에서는 매우 부담스러운 일이 됩니다. 심장이 힘든 근력 운동에 들어가는 셈이지요. 이런 상태가 지속되면 심장의 근육이 두꺼워지는 변화, 즉 좌심실 비대가 발생하고 두꺼운 스테이크가 질긴 것처럼 심장의 근육도 두꺼워지면서 뻣뻣해지게 됩니다. 결국 심실이 충분히 늘어나지 못하는 이완 기능 장애가 발생합니다. 그만큼 혈액도 완전히 충만되지 못하고 체내에 필요한 만큼의 혈액을 밖으로 내뿜을 수 없게 되어 신체 조직이 필요로 하는 산소 공급 능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처음에는 고혈압에 의해 좌심실 비대가 생겨도 증상이 없이 잘 지내지만, 지속적으로 방치될 경우 계단을 오를 때 숨이 차고 운동시 호흡 곤란을 겪기 시작하게 되며 이보다 더 진행되면 평지를 걷거나 가만히 있어도 숨이 차고 전신 부종이 생기는 심부전 상태에 이릅니다.

허혈성 심장 질환(협심증과 심근경색증)

고혈압은 관상동맥 질환의 동맥경화를 촉진합니다. 즉 심장에 혈액을 공급해주는 관상동맥에 동맥경화증을 진행시켜 심장으로의 혈류 장애를 초래하고, 지속된 고혈압으로 심장 근육에 과부하를 초래하므로 심장 근육의 산소 소모량이 증가됩니다. 이때 주로 나타나는 증상은 가슴 중앙 부위의 통증입니다. 협심증으로 인한 통증은 주로 신체 활동이 증가하는 경우 가슴 중앙에 몇 분 정도 쥐어짜는 듯한 형태로 나타납니다. 한편 협심증보다 더 심한 급성 심근경색증이 발생하면 흉통이 더 오랜 시간(20∼30분 이상) 고통스럽게 지속되며 치명적인 합병증이나 사망에 이를 수 있습니다.

대동맥박리증

혈관 내피세포가 손상된 고혈압 환자가 갑자기 혈압이 상승하면 신체의 가장 큰 혈관인 대동맥 내층에 박리가 올 수 있으며 심한 흉통을 호소하게 됩니다. 이때 신속히 혈압을 하강시키지 않으면 혈관 파열로 사망에 이르고 맙니다.

부정맥

고혈압은 심방 세동 등의 부정맥을 일으키기도 하는데, 특히 고혈압 환자가 심부전을 동반한 경우에는 40% 정도에서 심방 세동이 동시에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심방 세동은 뇌졸중을 일으키는 중요한 원인입니다.

고혈압과 신장(콩팥)의 합병증

고혈압이 장기간 계속되면 신장의 모세혈관이 높은 압력에 의한 손상을 받고 나중에는 신부전이 와서 빈혈, 부종, 복수 등과 같은 증상이 나타납니다. 초기에는 콩팥을 통하여 배설되는, 즉 소변의 알부민량이 증가하는데 이를 미세 알부민뇨라고 부릅니다. 고혈압에 의한 신장의 모세혈관 손상이 지속되면 그 정도가 증가하여 알부민뇨 또는 단백뇨가 나타나 소변을 볼 때 거품이 많이 나고, 다리나 전신이 쉽게 붓는 부종이 발생합니다. 미세 알부민뇨나 알부민뇨가 발생했을 때 조기에 혈압을 잘 조절하면 신장 손상의 진행을 더디게 하거나 막을 수도 있으나 이를 방치하면 결국 만성 신부전 또는 말기 신부전 상태로 진행하여 투석을 받거나 신장 이식을 받아야 하는 상태에 이르게 됩니다.

다음글
고혈압의 원인, 증상, 진단, 혈압측정방법
이전글
고혈압 관련 검사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